자유게시판

2021 GSL 슈퍼 토너먼트 시즌3 결승전 우승 "이병렬"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익명 조회 8,083회 작성일 2021-12-05 01:59:23 댓글 0

본문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서울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GSL 슈퍼 토너먼트 시즌2 결승전에서 이병렬이 조성주를 4:3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병렬은 8강에서 오프라인 극강의 상대전적으로 보여주는 박령우를 상대로 3:1 승리
4강에서 최근 GSL 우승자 김도욱을 상대로 3:0 셧아웃,결승에서는 최근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
조성주를 상대로 4:3 역전승을 거두었습니다
이병렬,조성주 경기는 정말 믿고보는 경기죠 항상 기대를 져버리지 않았고 이번에도 명경기였고요
현재 국내 저그,테란 최고선수답게 눈이 호강하는 경기였습니다
특히 5경기에서 꾸욱 참다가 결국 역전승을 하는 조성주,7경기에서 전진병영하면서 일꾼 컨트롤은 압권이였네요^^
조성주의 최근 포스는 정말 대단했는데요 특히 저그전은 경이로웠습니다
세랄,레이너,이병렬,박령우등등 최고의 선수들을 다 이겼죠 5경기 승리후 이번에도 우승인가 생각했는데 준우승에 그쳤네요
이병렬의 오프라인 다전제 판짜기는 여전히 명불허전이네요 공허의 유산 오프라인 결승 9전 전승입니다 와우..
이번 우승으로 우승상금 8,000달러와 함께 EPT 255포인트를 획득했습니다

Final 이병렬(Dragon Phoenix Gaming) 4 : 3 조성주(Team NV)
1세트 Berlingrad LE 0.1
이병렬 승(저, 4시) vs 조성주 패(테, 10시)
2세트 Blackburn LE 0.3
이병렬 패(저, 8시) vs 조성주 승(테, 4시)
3세트 2000 Atmospheres LE 0.3
이병렬 승(저, 2시) vs 조성주 패(테, 8시)
4세트 Curious Minds LE 0.1
이병렬 패(저, 10시) vs 조성주 승(테, 4시)
5세트 Hardwire LE 0.1
이병렬 패(저, 8시) vs 조성주 승(테, 2시)
6세트 Glittering Ashes LE 0.1
이병렬 승(저, 8시) vs 조성주 패(테, 2시)
7세트 Pride of Altaris LE 0.1
이병렬 승(저, 4시) vs 조성주 패(테, 10시)
그리고 결혼이라는것
오늘도 뉴스를 봤다.
TV에서 언제나 하는 뉴스들이다.
정신과 상담사가 상담중에 성폭행 했단다.
진상은 모른다. 하지만 연애하기 참 겁난다는 생각부터 든다.
해병대에서 음식고문을 했단다.
하루이틀 일어난 일이 아니건만 결혼하기 참 겁난다는 생각부터 든다.
연애고 결혼이고 좋은점이 무엇이 있단 말인가 라는 생각부터 든다.
신문에선 중학교 신입생수가 부족하다고 대문짝만하게 기사를 내고
전에 들었던 소리인진 모르겠지만 우리 누나가 다녔던 중학교가 폐교를 했단다.
그래도 결혼은 참 미친짓이란 생각만 든다.
모르겠다 그냥 하던 오로지물산둘이나 마저 해야지.
그냥 연애고 결혼이고 안해야겠다.
그리고 좀있다 VPN이나 키게 되겠지. 24시간이 넘도록 댓글이 없길래 출동했습니다. 힘내세요!

첫번째 링크는 상윤이 어머님 블로그입니다.
두번째 링크는 세계일보 기사입니다.


벌써 재작년의 일이네요.
2014년 12월 3일. 2살이던 상윤이는 정신지체를 가진 건장한 남학생에게 건물밖으로 던져졌습니다.
병원으로 급히 이송 되었지만
결국 아기는 하늘에 별이 되고 말았어요.

한순간에 아기를 잃고
제 정신으로는 살 수가 없어 정신과약을 먹으면서
가해자를 처벌해달라고->
(수정) 가해자의 활동보조인을 처벌해달라고
법정에서 싸우고 있는 상윤이의 가족들.

처벌이 되고 안되고를 떠나서
상윤이의 남은 가족들은 아물수없는 상처를 입었을 거예요

내 아기는 아니지만
내 일은 아니지만
이런 일을 당한 상윤이와 상윤이의 가족들이 너무나 안타깝고 슬퍼요.

저는 지금 16개월 아기를 키우고 있어요.
사랑스럽고 작고 말랑거리는 우리 아기.
살짝 넘어져서 아프다고 우는 얼굴만 봐도 마음이 아픈데...
머리가 깨지고 피범벅이 된 아기를 보는 상윤이 어머님 마음은 어땠을까요.

상윤이와 상윤이 가족들을 생각하면
걷잡을 수 없는 눈물이 흘러요.
아마 제가 아기를 키우고 있어서 더 그럴거예요.
이런 일은 있어서는 안되는 일이잖아요. 그쵸.

오랜만에 상윤이 어머님 블로그 들어갔다가 가슴이 먹먹해서 두서없는 글을 썼어요.
저도 제 마음이 잘 정리가 안되네요.

상윤이 사진 하나 놓고 가요.

이렇게 예쁘게 웃으면서 엄마 품에 있어야할 상윤이인데.


수정1
아기 재우고 다시 읽어보니 가해자를 피해자라고 써놨네요
아무도 지적해주지 않으셔서 얼른 고치고가요

상윤이 어머님과 가족들이 도대체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 상상이 안 됩니다. 적극적인 돌봄이 필요한 상황일 텐데... 저 정도까지 버티시는 게 정말 대단하고, 마음이 아프네요.
제대로 된 장애인 시설이 곳곳에 생겨야 비장애인이 장애인으로부터 돌발적인 피해를 입을 가능성도 줄어들 텐데, 님비로 귀결되는 게 큰일입니다. 장애인 가족들은 이번 일 때문에 더 마음을 많이 졸이시겠죠. 일단은 이 케이스에 대해 상세한 전문가 보고서(의학, 복지)부터 나와야 할 것 같은데 그런 걸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책임 있는 사람들은 없는 건지...

제가 잘못 읽고 엉뚱한 질문을 드렸네요.
기피시설의 종류도 다양해지고(LH의 국민임대 아파트까지 혐오시설로 분류하는 사람도 있더군요…) 기피의 정도도 심해지다보니 여러 입장이 꼬이게 되어 좀 답답하네요. 뭔가 속시원한 제3의 견해를 가진 분이 없으실까 싶은 요즘입니다.

한 가지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위에서 제가 적은 입장은 제 입장이 아닙니다. 문맥이 부정확해서 오해를 일으켰다면 죄송합니다.

다만 복지원 상태가 저모양이라면 제 자식을 함부로 못맡기겠네요. 관리가 안돼 내 자식을 살인자로 만들고 싶진 않습니다.

물론 블로그에 들어가서 본 내용을 토대로 한다면 이번 사건 가해자 어머니도 잘한 건 없습니다. 도의상 사과와 최소한의 보상은 있어야하는데 밥대로 가자면서 그것조차도 안한 거니까요.

뭔가 따지려하거나 말다툼을 바라는 의도는 아니고, 제 입장(제가 사는 아파트단지에서 님비문제가 세 건 동시에 진행중인데 그 중 한 곳이 제 처지에서 이전에 찬성하기 곤란한 상황입니다)에서 답 내리기 어려웠던 부분을 어찌 생각하실지 궁금해서 여쭙습니다. 혹시 자제분이 지체장애1급으로 태어나거나 사고로 그리 된다고 해도 입장에는 변함이 없으실까요?

소송이 그렇다면 제가 이야기 한 부분은 이미 정리가 된거군요.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아니고, 그럴 수도 있겠다 정도입니다.
저는 해당 사건에 대해 충분히 알고 있지 못하니 의심을 확실히 단정 할 수는 없지요.

제가 그렇게 생각했던 이유는 해당 사건에 대한 내용을 처음 접했을 때 너무나 감정적으로 쓰여있었던 것으로 기억하기 때문입니다.
문제를 일으켰던 해당 아동이 아기를 던지고 소름끼치는 미소를 지었다는 식의 서술이었던 것 같거든요.
(뉴스 기사가 아닌 블로그 글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해당사... 더 보기
소송이 그렇다면 제가 이야기 한 부분은 이미 정리가 된거군요.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아니고, 그럴 수도 있겠다 정도입니다.
저는 해당 사건에 대해 충분히 알고 있지 못하니 의심을 확실히 단정 할 수는 없지요.

제가 그렇게 생각했던 이유는 해당 사건에 대한 내용을 처음 접했을 때 너무나 감정적으로 쓰여있었던 것으로 기억하기 때문입니다.
문제를 일으켰던 해당 아동이 아기를 던지고 소름끼치는 미소를 지었다는 식의 서술이었던 것 같거든요.
(뉴스 기사가 아닌 블로그 글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해당사건의 목격자가 아기 엄마 뿐이었다면 해당 서술은 아기 엄마의 것일 것이고,
글에서 느껴지는 감정이 그 정도라면 해당 사건의 피해자 입장인 아기 엄마의 서술을 객관적이라고 보기는 어려울 것 같았습니다.

지금 소송은 가해자를 관리해야할 사람의 과실에 대한 거라고 알고 있어요.
가해자가 던졌냐 안던졌냐의 문제는 아닌거 같아요.

토비님께서 피해아이의 엄마가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고 생각하시는 이유라도 있나요?

저도 명백한 증거가 있지는 않았다고 기억합니다.

복지관의 비상탈출구에 대한 관리에도 문제가 있지 않을까 합니다. 사진을 보지 못해서 뭐라 말씀드리기 곤란하지만, 비상문이어서 열려야하겠지만, 1차적인 경고라인이라든가 비상문을 열고 옥상으로 갈 경우에는 경고음이 울려서 가해자의 행동을 저지할 수 있는 어떤 안전장치가 있었다면 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엄마맘이 얼마나 아플런지...안타깝습니다.

다시봐도 맘이 아프네요. 제 기억엔 활동보조인이 본인 역할에 충실하지 못했던거 같아요...

저도 드문드문 봐와서 말씀하신 정도로 정황을 파악하고 있었습니다.
가해자가 몇 급인지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파악을 못하고 있었는데,
제가 독해과정에서 가해자가 3급이라고 착각을 해버린 상황이네요.

설명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아. 제가 착각을 했습니다 사과는 제가 드려야..
링크 기사에도 발달장애 1급이라고 명시가 되어있었는데,
부주의하게 읽어서 착각을 했습니다.
제가 죄송스럽지요..

가해자는 자폐성 장애 1급이 맞습니다.
저도 드문드문 봐와서 기억이 부족하긴 합니다만, 상윤이 어머님이 처음부터 가해자의 직접 처벌을 원했던 것은 아니라고 알고 있습니다. 지금도 가해자 본인의 처벌보다는 그 보호자들의 책임을 묻는 데에 집중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구요. 금치산자 본인의 처벌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실정에서 보호자들의 책임감 있는 사후대처가 전혀 없었고(미흡도 아니고, 없었다고 개인적으로는 판단하고 있습니다), 그 지리멸렬한 소송 과정에서 지치신 와중에 최근 글에 쓰여진 맥락의 상황까지 오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저 사건의 가해자는 1급이어서 1급에 해당되는 부분을 가져온 것 입니다.
부연설명이 부족했었던 것에는 사과를 드립니다.

3급은 1급과 다르죠.
50-41 자폐성 장애 3급의 기준. 혼자 옷 입기, 혼자 목욕하기, 혼자 밥먹기 등의 활동을 배우는 게 심각할 정도로 늦음. 사회적 접근 방식이 매우 부적절하거나 사회적 접근을 안 함. 어느 누가 보더라도 판에 박힌듯한 자폐성 장애의 행동이 명백함. 자폐성 장애를 가지고 있지만 이 단계까지는 교육은 가능하다.

1급인 경우라면 피해자 부모가 "처벌" 을 주장하지도 않았을겁니다.

기억나네요. 참 뭐라 말하기 어렵고 슬픈 사건이었죠.

저도 이쪽으로 짐작을 하고 있습니다.

저희애도 19개월 정도 되었는데, 그래서 그런지 더 마음이 아프네요.

[이 리플을 달고 있는 본인은 자폐성장애 3급 등록장애인 입니다.]
아직까지는 정신적 장애인이 온전히 사회의 일원으로 받아들여지기에는 아직은 까마득히 멀은듯 해보입니다.
이 글의 리플에서도 바로 보이는 것이 현실이니...

ps.전반적 기능평가 척도(GAS)
20-1 자폐성 장애 1급의 기준. 사실상 유아나 다름없는 정신 상태를 갖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고, 24시간 지속적인 감시 및 통제가 반드시 필요함. 입원 필수. 기본적 욕구 (배고픔) 등에 대해 의사소통을 시도하지 않음. 다른 사람과 전혀 상호작용하지 않음. 잠자기/우유 먹이기 등에 대해 강한 저항을 보임. 자신 혹은 다른 사람을 위험하게 하는 경우도 많음.

저도 지나친 동정심으로 인한 훈육의 부재가 가장 큰 원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무리 발달이 늦고 지능이 낮더라도 나쁜 일 좋은 일은 구분할 수 있어야지요. 평소 가정에서도 크고 작게 버거운 일이 있었지만 안쓰러운 마음에 그냥 내버려 둔 것이 한 생명을 앗아간 것 아닐까 미루어 짐작해봅니다.

사과도 하지 않은 모양인데 괘씸하네요.

장애인도 결국은 사람이지요. 착한 사람이 있는가 하면, 나쁜 사람이나 사이코패스도 있는 게 당연합니다.
가끔 부적절하게 양육된 지적 장애인이 ‘자신은 무슨 짓을 해도 결코 크게 혼나지 않는다’는 것을 깨닫고 일부러 못된 장난을 반복하는 경우가 있다고 들었는데, 혹시 이 일은 그런 것의 극단적인 사례가 아닐까 짐작해 보기도 합니다.

극단적이니 이런 사례가 되지 않을까요. 착잡해지는 일이죠...

전 궁금한게 두 살짜리 아이를 10미터 위에서 떨어뜨리고는 미소를 짓는 수준의 발달장애란 게 의학적으로는 어떻게 진단되고 전문가들은 평소 보호자들에게 어떻게 주의사항을 주지시키는지..
미국에선 자폐든 신체적으로 장애가 있는 아이들이든 같은 학교 내에서 교실이 따로 있는 정도이지 아예 학교를 완전히 분리하지는 않거든요. 대개 잘 보호받고 아이들이 착해요..
이번일은 너무 엽기적이어서 끔찍함이 이루말할 수가 없군요.. 굉장히 극단적인 케이스인 것 같아요..

저도 이 사건으로 (애초에 떨어질 데도 없었지만) 나락으로 떨어지게 된 발달장애의 이미지에 대하여 심히 유감입니다만, 사건 자체는 클리어한 정황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다만 책임 소재를 묻는 과정에서 보호자와의 분쟁이라고 파악하고 있는데요. 상윤이 어머님 역시 발달장애 가족으로서 장애에 대한 이해는 낮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음 근데 이 사건 그때 봤던 제 기억에는 진술이나 정황이 좀 클리어하지 않은 느낌이더라구요. 피해아동 어머니의 슬픔이 발달장애아동에게 책임을 전가하게 만든게 아닐까하는 의심이 진하게 들었습니다.

판결이 나오기 전에는 발달장애인의 소행으로 단정짓는건 좀 위험하지 않은가 싶어요.

일단 14일에 활동보조인(아마 피해자의 부모가 아닌 복지원 담당자이겠죠)에 대한 판결이 나온다고 하는데 1심이겠죠?
복지원에서도 아마 길게 끌겠죠. 기관과 개인의 싸움이고 이럴때 기관에서는 무조건 길게 끄는게 유리하니까요.

님비가 그리도 심했는지 옛날에는 이해 못했었는데 이걸 보니 확 와닿네요. 혹시 모르잖아요? 정신지체 1급 장애인이 언제 불쑥 나타나서 내 아이를 잡아갈지.
아마 앞으로도 집주변에 저런 시설이 들어선다는 이야기만 해도 결사반대할겁니다.
그들의 사정? 일단 내 아이가 살고 봐야죠.

피해자가족에 염치없고 죄송한 마음을 표하는 건 기본인데...
에고....
너무 끔찍해요.. 엄마가 그걸 다 봤으니..

1일부터 코리안 세일 페스타가 시작해서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할인을 하고 있는데 뒤늦게 불판 올려 봅니다.




제가 지금 시작하고 지른건 아이패드 에어4인데

G마켓[아이패드 에어4세대 WiFi 64GB RoseGold - MYFP2KH/A]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2256046818%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중복쿠폰 적용해서 69만원대에 구매했습니다.

G마켓[애플펜슬 2세대 Apple Pencil]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2206521727%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아이펜슬 2세대도 중복쿠폰 적용해서 12만원 후반대에 구매했구요.



좋은 품목들 있으면 공유 좀 부탁드립니다 ㅎㅎ 가오몬은 집에 있습니다. 와콤은 안써봤는데 가오몬이 괜찮은거군요. 나쁘지 않게 쓰고 있긴 한데..ㅎㅎ

써본 제품인데요 중국산 거부감 없으시면 가오몬 제품이 저렴한 가격에 더 성능 좋습니다.

정보 감사합니다. 집에 가서 턱 높이 한 번 봐야겠네요.

1cm 정도는 잘 넘는 것 같아요.
2cm 넘어가면 안(못) 넘는 것 같고요.

턱 같은건 잘 넘어다니나요? 집에 로봇청소기 저렴이 예전에 산 거 하나 있는데 턱을 못 넘어서 그냥 쳐박아두고 있거든요…

저 이거 쓰고 있는데 쓸만합니다.
청소는 잘 하고, 걸레질은 별로 의미 없는 것 같아요.
다음에 사게 되면 먼지통 자동으로 비워주는 기능 있는 걸로 살 것 같읍니다.

http://www.11st.co.kr/products/2971872345/share


브라운7시리즈+세척스테이션 쿠폰가로 143,650원입니다.

아마존 QC 35 II는 현재 중고만 178.93불이네요. 지웠습니다.

https://www.classicfootballshirts.co.uk/catalogsearch/result/index/?_q=2020-2021+mancherster+city&o=2020-2021+mancherster+city&p=4&product_list_limit=60&product_list_order=price_asc&q=2020+manchester+city


20-21맨시티홈마킹 39.99파운드에 배송비 9.99파운드입니다.

G마켓[에코백스 디봇 OZMO 950 로봇청소기+1년치걸레포_빅스]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2261821204%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쿠폰가 234,000원입니다.

http://mitem.gmarket.co.kr/Item?goodsCode=2186617294&jaehuid=200006427

http://mitem.gmarket.co.kr/Item?goodsCode=2186514238&jaehuid=200006427


마이크론 MX500 SSD 500GB/1TB
쿠폰가 500GB = 54,870원, 1TB = 97,620원 입니다.

나이키 신규할인쿠폰이 쏠쏠하죠 ㅎㅎ

감사합니다.
신규할인쿠폰까지 먹여서 잘 구입한 것 같아요.

https://mfront.homeplus.co.kr/exhibit?promoNo=2417-6904&utm_source=naver&utm_medium=keyword_brand&utm_campaign=thumb_1_2&utm_contents=snack&la_gc=TR10143605666&la_src=cmpn&la_cnfg=515509&abx_tid=1635997772800%3A3dfc253e-f4ad-477d-8b65-a9cda0d7877d&url=homeplus%3A%2F%2Fpromotion%3FpromoNo%3D2417-6904%26utm_source%3Dnaver%26utm_medium%3Dkeyword_brand%26utm_campaign%3Dthumb_1_2%26utm_contents%3Dsnack%26la_gc%3DTR10143605666%26la_src%3Dcmpn%26la_cnfg%3D515509%26abx_tid%3D1635997772800%253A3dfc253e-f4ad-477d-8b65-a9cda0d7877d


홈플러스 과자 품목들 1+1 행사 중입니다.

오뜨 쇼콜라/치즈, 후레쉬베리, 빈츠, 오예스 미니, 꼬북칩 쵸코츄러스맛, 몽쉘 크림/카카오, 카스타드, 쿠쿠다스 커피, 찰떡파이, 프링글스, 칸쵸, 아이비, 롱스 등등

https://escrow.hiphoper.com/item/ITEML0V8T9C



나이키 nrg 새틴 봄버 us/eu
쿠폰 적용시 229,900원입니다.

G마켓[PHILIPS 보풀제거기 GC026/00]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2131039566%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쿠폰 적용하면 7,600원입니다.

https://www.nike.com/kr/ko_kr/t/men/ap/football-soccer/CV7918-101/gbue76/thfc-mnk-df-stad-jsy-ss-hm


토트넘 21/22 홈 셔츠 45% 할인된 65,000원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네. 이때다 싶어서 굿노트가 할인을 하는거 같습니다 ㅋㅋㅋ

이거는 노터빌리티 삽질이 더 큰 원인을 ㅋㅋ

그렇군요. 정보 감사합니다 ㅎㅎ

t13 2개는 25천 밑으로도 종종 나옵니다
2천원 아끼려고 기다리는게 의미없을수도 있지만

http://www.11st.co.kr/products/2908780721/share


와콤 One by WACOM CTL-472 타블렛 쿠폰적용가로 44,430원입니다.

G마켓[아트릭스 핸드크림 75mlX4개+데오 150ml / 쿠폰가 7320]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1537492125%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중복쿠폰 적용하면 7,320원입니다.

https://apps.apple.com/kr/app/goodnotes-5/id1444383602


아이패드 필기앱인 굿노트가 4,900원으로 할인행사 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ㅎㅎ

저도 혹시 찾아보다 발견하면 알려드리겠읍니다.

https://g9ro.kr/cAm1Y

QCY T13 1+1 블랙



할인 적용하면 27,050원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매장에 음악재생용 아이패드 미니1이 죽을때가 다되서 저가형 태블릿 찾고 있는데 아직 할인이 괜찮은 녀석은 안보이는거 같습니다..

황구 유튜브 머신 저가형 태블릿을 보고 있는데 저가형은 할인이 잘 안들어가는거 같아서 아쉽더군요.
좀 더 찾아봐야겠읍니다.

G마켓[하이드로5 프리미엄 기x1+날x9+폼250x1+폼60x3] https://mobile.gmarket.co.kr/AppGate/V3?link=http%3A%2F%2Fmitem.gmarket.co.kr%2FItem%3FgoodsCode%3D2253271029%26p6dl%3Dmappshare&app=gmkt&preview=false


면도기 1
날 9개
폼250짜리 1개
60짜리3개
로 구성되어 있고 중복쿠폰 적용하면 18,000원대이니
괜찮은거 같습니다.

http://mobile.tmon.co.kr/deals/8858464450


cgv 티켓 1장 7,000원 1인당 2매까지 구매 가능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pongpong.xyz All rights reserved.